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setNet1_2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증평군, 2020년 생활SOC 복합화 공모사업 선정으로 국비 15억 원 확보…증평군가족센터 건립에 추가 투입

기사승인 2019.10.10  13:53:33

공유
default_news_ad2
   
▲ 현재 증평군가족센터

증평군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2020년 생활SOC 복합화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증평군가족센터 신축에 필요한 사업비 15억 원(국비)을 추가로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로써 당초 35억 원이던 사업비가 50억 원으로 늘어났다.

증평군가족센터는 2020년까지 내성리 보건복지타운에 지하 1층 지상 2층 연면적 1000㎡ 규모로 들어설 계획이었다.

현재 증평읍 장동리에서 운영 중인 센터가 노후화되고 좁아 늘어나는 문화수요에 대응하기 부족했기 때문이다.

2003년 들어선 현 가족센터는 2013년 한 차례 증축에도 규모가 328.4㎡에 불과하다.

군은 이번에 확보한 예산을 활용해 신축하는 가족센터의 규모를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1800㎡로 키운다는 구상이다.

면적의 증가로 센터의 활용도도 높아졌다.

1~2층은 교육실, 공동육아나눔터, 다문화소통교류공간, 자조모임실, 다목적실 등 가족 구성원의 요구사항을 통합지원하는 공간으로 활용한다.

추가된 3층은 다함께돌봄센터, 장난감도서관, 프로그램실 등 가족 누구나 편하게 참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소통과 교류의 장으로 꾸민다.

군은 이번 ‘2020년 생활SOC 복합화 공모사업(국비 15억 원)’뿐만 아니라 ‘2018년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 공모사업’으로 도비 10억 원을 확보하며 전체사업비(50억 원)의 50%를 국·도비로 충당했다.

이와는 별도로 센터 옆 휴식공간 조성에 드는 사업비 3억 원도 행정안전부의 ‘2019년 외국인 주민 집중주거지역 기초인프라조성 공모사업’ 선정으로 마련했다.

휴식 공간에는 소공연장, 오솔길, 가족사랑공간, 국가별 조형물 등 이국적이고 특색 있는 시설물이 들어선다.

군 관계자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가족센터의 활용도가 더욱 높아졌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공모사업에 적극 대응해 일상생활에 필요한 필수 인프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강영식 기자 news@jbfocus.co.kr

<저작권자 © 중부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default_news_ad3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setNet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